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스마일 파(이슬람의 한 분파)

지도자에 충성하는 사람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리에게는 전세계를 더 나은 곳으로 만들 임무가 있다!” - 카림 아가 칸(Karim Aga Khan)

카림 아가 칸 4세는 단순히 지도자이기만 한 것이 아니다. 그는 무함마드의 딸인 파티마와 알리의 계보를 잇는다. 아가 칸에게는 아시아, 아프리카, 중동, 유럽, 북미를 통틀어 총 25개 국가에 1800만 명의 추종자가 있다. 이스마일 파는 대부분 인도에 뿌리를 두고 있지만, 현재 주로 사용하는 언어는 영어다. 아가 칸의 조부는 이스마일 파가 좀 더 서구적으로 변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그래서 아가 칸은 본부를 인도에서 파리로 옮겼다.

시아파계 이스마일 파의 이맘(종교 지도자)이자 영적 지도자인 아가 칸은 절대적인 권력을 행사한다. 그는 지금 이 시대를 사는 전세계 무슬림들, 특히 이스마일 파가 당면한 문제와 행복에 관심이 많다. 그래서 다문화적이고 다민족적인 이슬람 공동체의 삶의 질을 개선하는데 자신의 삶을 바치기로 했다. 심지어 그는 추종자들을 ‘영적 자녀’라고까지 부른다. 이스마일 파의 공동체 결속력은 매우 강하다. 가게와 관공서에는 아가 칸의 사진을 걸려 있고, 그의 사진을 소장하지 않은 가정이 없을 정도다.

이스마일 파의 영적 생활과 사회생활은 ‘자마아트 카나’에서 이루어진다. 모스크라기보다 사회 센터라 할 수 있다. 이스마일 파는 하루에 3번 기도하며(5번이 아니라) 일반적인 무슬림의 예배형식을 따르지 않는다. 이들이 드리는 예배에는 인도와 힌두교적 관습이 뒤섞여 있다.

기도제목

▶ 이스마일 파의 곤고한 무슬림들이 그리스도 안에 있는 생명을 발견하도록.

▶ 이스마일 파에게 복음을 전하는 사람이 그 문화적 특성을 잘 이해하도록. 이스마일 파 무슬림들이 어디에 있든지 그리스도인들과 교제하고, 복음을 들을 기회가 있을 수 있도록.

▶ 공동체와 가족에게 배척당한 이스마일 파 그리스도인들에게 담대함과 민감함을 주시도록.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륙 간 격차 해소를 위해



하버드 대학에서 공부한 아가 칸(Aga Khan)의 주된 목표는 이슬람 신앙과 서구 사회의 격차를 해소하는 것이다. 부호인 그는 자신의 부와 영향력을 이용해 인도주의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아가 칸 개발 네트워크(Aga Khan Development Network)는 아시아와 아프리카 지역의 문화와 교육, 건강, 경제개발에 관심을 둔 단체다.
posted by 30prayer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구르 족에 대해서는 2년 전에도 다룬 적이 있지만, 올해는 다른 기도 제목으로 다시 기도했으면 한다. 위구르 족은 지금의 신장 지구에 해당하는 타클라마칸 사막(Taklamakan Desert) 주변의 고대 오아시스 도시에 거주하고 있는 투르크 어족을 말한다. 1천만 명에 달하는 위구르 족은 프랑스, 독일, 스페인, 영국을 모두 합한 크기인 신장 지역 전역에 흩어져 살고 있으며, 이 중 그리스도인은 약 150명으로 추정된다.

수 세기에 걸친 이주, 무역, 전쟁 때문에 위구르 족은 중앙아시아 전역에 뿔뿔이 흩어지게 되었지만 위구르 족의 중심지는 신장이다. 위구르 족은 원래 불교 신자였으나 11세기에 이슬람이 유입된 이후로 이슬람이 깊게 뿌리내려 지금까지 계속되고 있다. 그러나 신비주의적 풍습이 아직도 만연하며 많은 위구르 인은 아브라함(이브라힘), 모세(무사), 예수(이사)의 하나님이신 창조주보다는 진(jinns, 악령)의 영향을 더 두려워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구르 족은 문학, 예술, 특히 음악의 유구한 역사와 분명한 문화적 정체성을 자랑한다. 위구르 족은 오랫동안 독립적인 삶을 영위해왔음에도 불구하고, 지난 100년간 중국으로부터 강력한 정치, 경제, 사회적 통제를 받아왔으며 이에 대한 강한 반감을 가지고 있다.

중국 당국과 위구르 족 간에는 팽팽한 긴장이 감돌고 있는데, 이는 주로 무신론을 주장하는 중국 정부와 이슬람을 믿는 위구르 족의 종교적 입장에서 기인한다. 중국의 공산 당국이 자신을 ‘해방자’로 일컫는 반면, 위구르 족은 중국 정부를 ‘점령자’로 부른다. 많은 위구르 인은 정치적 독립을 열망하고 있다.

고대 실크로드의 요충지인 카슈가르(Kashgar)는 타클라마칸 사막의 최서단에 위치해 있으며 위구르 족의 문화와 종교적 중심지로 간주된다.

카슈가르는 이슬람 보수 세력 및 위구르 민족주의자와 분리주의자들의 온상으로 알려져 있다.

카슈가르에는 매주 중앙아시아 최대 규모의 장이 서는데 주변 지방 및 인접한 파키스탄, 키르기스스탄, 타지키스탄에서 수만 명의 무슬림 상인들이 방문한다.

+ Google Map Link: Xinjiang, China
+ YouTube Video Link: 2:09, Christianity In China (CBS News)

+ Gospel Recording: 5 Audio recordings available in Uyghur
기도 제목

1. 하나님이 악령의 지배력과 영향력을 꺾으시길 기도하자. 위구르족을 사로잡고 있는 공포와 죽음의 요새를 무너뜨리셔서 이들이 그리스도만이 주실 수 있는 자유를 누리게 되길 하나님께 간구하자.

2. 카슈가르가 주님 앞에 높이 들려지기를 기도하자.

3. 위구르 성경이 완성되고 보급될 수 있기를 기도하자. 신약의 경우 최근 번역작업이 완료되었으나 아직 구약의 상당 부분은 번역, 출간되지 않은 상태다. 신장 지역에서 위구르 성경을 출간하는 것은 불법이다.

4. 신장 위구르족을 위해 중보할 수 있는 이들을 많이 보내주시기를 기도하자.

posted by 30prayer

인도_100만 1천 명

이스파한은 이란의 고대 도시로, 역사가 2,500년에 이른다. 자그로스 산맥 끝자락인 서부 중앙 이란에 위치하고 있으며,테헤란 남쪽으로 420km, 쉬라즈 북부에서 480km 떨어져 있다. 이스파한(Isfahan/혹은 에스파한)은 1598년-1722년 동안 사파비드제국(Safavid Empire)의 수도였으며, ‘황금기’를 구가하며 최고의 미와 규모를 자랑했다.

매년 수만 명의 이란인들과 관광객들이 이곳을 방문하고 있다. 관광객들은 사파비드 시대의 건축과 옛 정원의 아름다움에 입을다물지 못한다. 자얀데(Zayandeh) 강 위로 뻗은 16세기 다리도 유명하며, 이맘 호메이니 광장(Imam Khomeini Square)에있는 이맘 모스크는 이슬람 건축의 웅대하고 화려한 정수를 보여 준다.

이란 국민의 대다수는 시아파 무슬림이며, 이스파한을 포함한 이란의 대도시 가운데 무슬림 출신 그리스도인은 극소수다. 박해때문에 드러내놓고 그리스도에 대해 이야기하는 그리스도인은 거의 없다.

하나님은 이스파한의 무엇을 바라보고 계실까? 물론 아름다운 건물도 보시겠지만 그보다는 건물을 만든 장인의 아름다움을 보실것이다. 또한 하나님의 형상으로 만드신 사람들을 보실 것이다. 하나님은 도시에 사는 모든 사람의 이름을 다 아신다. 그들의 삶도 아신다. 미래에어떤 일이 일어날지도 알고 계신다. 하나님은 그들도 예수 그리스도의 새로운 피조물로 한 올 한 올 엮어 가기를 원하신다. 시편 8장 1-9절,특히 5절을 보라. 또한 히브리서 2장 5-16절, 에베소서 2장 10절도 함께 보라.

기도제목:

이스파한에는아래에 있는 이름을 가진 수백, 수천 명의 사람들이 있다. 주님 앞에 나아가 그들을 내어드리고 도시 전체에 구원이임하도록 간구하자. “그 눈을 뜨게 하여 어둠에서 빛으로, 사탄의 권세에서 하나님께로 돌아오게 하고 죄 사함과 나를 믿어 거룩하게 된 무리 가운데서기업을 얻게 하리라 하더이다”라고 기도하자(행 26:18)


남성_ 모함메드, 핫산, 알리, 후세인, 라시드
여성_ 파티마, 록산느, 소라야, 자스민, 하디자

추천 웹 사이트
http://www.iranchamber.com
http://www.iranpix.com
http://farsinet.com(기독교 사이트)
http://www.persianwo.org(기독교 사이트)

posted by 30prayer
아랍에미리트에 있는 세 도시

아부다비

인구: 54만 천명

아부다비의 최초 거주자는 바니야스 부족의 베드윈 (알부팔라족)사람이었다. 그들은 천 년이 넘도록 유목민의 고유한 문화를 지켜 왔지만 오늘날의 젊은 세대는 과거의 전통을 지켜가는 것을 그리 심각하게 고려하지 않는다.

베드윈 젊은이들이 조상의 전통과 문화를 도외시하면서 생기는 공백을 세속적인 물질주의가 아닌 하나님의 진리에 대한 갈망으로 채우게 해 달라고 기도하자.

아부다비는 원유 수출 덕에 1960년대에 세운 연립 주택 대신 고층 건물과 아파트가 들어서며 발전하면서 다른 대도시처럼 도시 성장에 따르는 많은 문제점을 안게 되었다. 외롭고, 가난하고, 곤경에 처한 수많은 사람들에게 복음이 절실하다. 아부다비에서 사역하는 그리스도인들의 눈을 열어 복음이 필요한 사람들에게 긍휼한 마음을 갖게 해 달라고 기도하자.

아부다비는 작은 섬마을로써, 원유가 생산되기 전에는 대부분 고기잡이를 하며 살아갔다. 그러나 독특한 건축 양식을 자랑하는 현대적 도시로 변모한 현재에는 아랍에미리트의 정치적·경제적 중심지가 되었다. 이러한 명성과 특징으로 인해 아부다비는 걸프만에 있는 모든 아랍 국가에서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고 있다.

아부다비의 권력자들이 영향력과 권위를 지혜롭고 올바르게 사용하도록, 아부다비의 그리스도인들이 모든 면에서 본이 되고 향기를 나타내도록 기도하자.

두바이

인구: 수도권-151만 명 / 기타 지역-67만4천1백 명

무더운 여름 동안 두바이 사람들은 백화점으로 몰려든다. 두바이에 만연한 물질만능주의와 탐욕은 이 땅을 치열한 상업 경쟁지로 만들었다. 그들이 세속적인 물질주의가 아니라 그리스도에게 마음을 돌리도록 기도하자. 특히 그리스도인 사업가들이 주변의 압력에 타협하지 않고 무슬림에게 본이 되게 해달라고 기도하자.

세계 유일의 7성급 호텔이라고 자랑하는 ‘버즈 알 아랍’(‘아랍의 탑’이라는 뜻) 호텔은 세계적으로 손꼽히는 두바이의 명물이다. 건축 양식의 독특함뿐 아니라 세계 최고를 지향하는 경쟁심, 최신식 현대 도시로 인정받고 싶은 아랍인의 욕구가 잘 드러나 있다.

이와 같이 인정받고 싶어 하는 그들의 갈망이 그리스도 안에서 충족되게 해 달라고 기도하자.

많은 사람들이 궁전 같은 호화로운 집에 살고 있고, 복지에 힘쓰는 위정자들이 시민에게 주택과 교육과 물질적 안정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그러나 물질적 풍요가 행복을 보장하지 않음을 우리는 이미 알고 있다.

두바이에서 일하는 그리스도인(주로 필리핀과 인도에서 건너 온 사람들이다-역주)이 어디에서 일을 하건 주를 섬기듯 신실하게 일함으로써 두바이의 고용주들이 예수 그리스도를 알게 해 달라고 기도하자.

“이같이 너희 빛을 사람 앞에 비취게 하여 저희로 너희 착한 행실을 보고 하늘에 계신 너희 아버지께 영광을 돌리게 하라”(마 5:16).

알 아인

인구: 31만 8천 명

알 아인은 아랍에미리트의 작고한 지도자 자이드 알 나흐얀의 고향이다. 사막을 가로지르며 이루어지던 무역에 있어서 매우 중요한 위치였던 알 아인은 과거부터 큰 영향력을 끼쳐 왔다. 내륙에 위치한 유일한 도시이며 오만과의 경계 지역에 위치해서 오늘날에도 고대와 같은 교차로 역할을 하고 있다.

복음 들고 이 땅을 찾아오는 사람들에게 알 아인이 교차로가 되어 복음이 사방으로 전파되게 해 달라고 기도하자.

알 아인의 푸른 오아시스는 물이 고여 있는 지역에서만 느낄 수 있다. 현재는 산맥의 수원지에서 물을 끌어들여 전 지역에 나무들이 우거져 자란다.

아랍어 ‘마이’는 물이라는 뜻으로, 단순하고 달콤하고 기분 좋은 것을 비유할 때 사용된다. 알 아인의 무슬림이 ‘생명수’가 되시는 예수님을 알게 해 달라고 기도하자. 샘의 원천인 빗물은 산맥의 지하에 저장되어 오아시스를 형성한다.

3천 년 전에 문명이 발달했다는 증거로 미루어 볼 때, 당시에는 땅이 훨씬 비옥하고 기후가 선선했음을 알 수 있다. 오랫동안 살아온 사람들은 예전에 이 땅에 비가 더 많이 내렸고 염소와 낙타 떼들을 방목할 수 있었다고 회고한다.

영적인 가뭄이 해소되고 알 아인이 ‘사막의 샘물’이 되게 해 달라고 기도하자

참고: 위의 내용은 ‘아라비아 반도를 위한 기도’라는 중보기도 정보에서 발췌한 것이다. 더 자세한 내용은 웹사이트 www.pray-ap.info 또는 http://www.goodnews.co.kr/arabian를 참고하기 바란다.

'전년도 자료 > 2005년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8일- 이집트의 집시  (0) 2005.10.12
7일- 걸프만의 주요 도시  (0) 2005.10.11
6일- 핍박과 위로  (0) 2005.10.10
5일- 이란 사람  (0) 2005.10.09
posted by 30pray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