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아시아
점차 박해가 심화되는 지역

  
광활한 중앙아시아의 인구는 1억 정도이다. 이곳에는 러시아인, 우크라이나인, 중국인도 상당수 있지만, 대부분은 무슬림이다. 이 지역의 무슬림들은 대부분 명목상의 무슬림이지만, 점차 독실한 무슬림 신자가 증가하는 추세다. 무신론적인 공산 세력 아래 수십 년을 보낸 후에야 자신들의 역사적・문화적・종교적 뿌리로 회귀하고 있는 셈이다.

   1990년대, 이 지역에 거주하며 복음을 전하려고 수백 명의 그리스도인이 자처하여 들어갔다. 그리하여 당시 수천 명의 사람이 그리스도께로 돌아왔다. 그러나 최근 몇 년 동안 이 지역의 정부들은 그리스도인들을 박해하기 시작했다. 복음을 전하려는 외국인 출신 그리스도인을 강제로 추방하는 국가가 늘고 있다.

   2008년에 키르기스스탄과 카자흐스탄은 종교의 자유를 극도로 제한하는 법을 가결했다. 그 이전부터 우즈베키스탄과 투르크메니스탄은 그리스도인과 그리스도인 공동체 전체에 혹독한 박해를 가해 왔다. 이 지역에 있는 교회들은 당분간 고난을 면치 못할 것으로 보인다. 복음을 전하거나 개종하거나 아이들에게 종교 교육을 시키거나 집회를 하거나 새로운 공동체 조직을 법적으로 엄격하게 금지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 지역을 잘 아는 어느 그리스도인은 “지난 20년 동안 일어난 젊은 교회들은 장차 고난을 당할 것이다. 하지만 그들의 믿음은 이미 뿌리가 깊어진 상태다. 반드시 이겨낼 것이다!”라고 말한다. 하지만 우리는 지속적으로 기도해야 한다. 이 지역에 사는 90%의 사람들이 아직 한 번도 복음을 들어보지 못했기 때문이다.

중앙아시아  인구

우즈베키스탄 2,735만 명, 투르크메니스탄 520만 명, 키르기스스탄 536만 명, 타지키스탄 720만 명
카자흐스탄 1,535만 명, 아프가니스탄 3,275만 명, 중국 신장 지역 1,960만 명

다음에 나오는 중앙아시아 지역의 도시들을 인터넷으로 검색해 보자.
우루무치, 타슈켄트, 두샨베, 비슈케크, 아슈하바트, 아스타나.

기/도/제/목
▶ “물이 바다를 덮음 같이 여호와의 영광을 인정하는 것이 세상에 가득함이니라”(합 2:14)라는 말
씀처럼 이 지역 전체에 주님의 복음이 전파되게 해 달라고 기도하자(마 24:14).
▶ 주의 백성에게 힘을 더하여 달라고 기도하자 (고후 12:9).
▶ 신앙을 지키다가 투옥된 그리스도인들을 위해 기도하고 투옥되는 사람이 더는 나오지 않도록 기도하자(히 13:3, 행 16:23-25).
▶ 여기에 실린 여러 언어 집단과 도시를 위해 기도하자. 하나님이 어떻게 기도해야 할지 인도해 주실 것이다.
중앙아시아에서 사용하는 언어


- 투르크계 언어: 카자흐어, 키르키스어, 타타르어, 투르크멘어, 위구르어, 우즈베크어
- 이란계 언어: 발루치어, 부코리어, 다리어, 쿠르드어, 파미르어, 파슈토어, 페르시아어, 타지크어
- 기타 주요 언어: 중국어, 몽골어, 러시아어, 티베트어

posted by 30pray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