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슬람이해 2007.09.03 10:43
*** 주의: 성경인물에 대한 다음의 잘못된 설명은 성경의 내용과 다르다.

무슬림들은 원래 에덴동산이 천국에 있었다고 주장한다. 아랍 구전에 의하면 아담과 하와가 에덴동산에서 쫓겨났을 때 아담은 스리랑카 섬에, 하와는 제다(Jeddah)항 근방의 아라비아에 각각 떨어졌다고 한다. 둘은 200년 동안 떨어져 살다가 하나님의 허락 하에 ‘베카(Becca)' 혹은 ‘바카(Bakkah - 좁은 골짜기라는 뜻)'라고 불렸던 메카 근처의 아라파트(Arafat)에서 재회했다. 당시 아담은 예배를 드리기 위해 메카에 카바라는 작은 입방체 건물을 지었다고 한다. 최초의 카바는 훗날 노아의 홍수로 인해 파괴되었다. 아담은 메카에 묻혔으며 하와는 아랍어로 모계 조상이라는 뜻의 지다(Jiddah, 또는 제다)에 묻혔다고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은으로 둘러싸인 흑석

무슬림들에 따르면 하갈과 이스마엘은 아브라함의 집을 떠난 후 사우디아라비아의 베카계곡으로 이동했다고 한다. 사파와 마르와라는 베카계곡의 작은 언덕을 배회하던 하갈은 천사의 도움으로 ‘잠잠(Zamzam)'이라는 우물을 발견했다.

메카 순례자들은 알 하람 모스크(Masjid Al-Haram)의 사파와 마르와 사이를 일곱 번 왕복하며 하갈의 발자취를 더듬어본다. 아들을 만나기 위해 결국 이 곳을 찾게 된 아브라함은 이스마엘과 함께 카바를 재건하라는 하나님의 명령을 받았다고 한다. 천사 가브리엘은 최초의 카바가 있었던 정확한 위치를 이들에게 알려주었다. 무슬림들에 의하면 카바 옆에 위치한 작은 사원에 아브라함의 발자국이 남아있다고 한다. 카바 건축이 끝나자 가브리엘은 ‘흑석(black stone)'을 가지고 왔다. 혹자는 흑석이 원래 운석이었거나 에덴동산의 투명 사파이어였으나 순례자들의 죄로 인해 검게 변색됐다고 추정하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알 하람 모스크

하나님은 아브라함에게 카바와 아라파트 산 사이에서 아들 이스마엘을 바치라고 했다(이슬람에서는 하나님이 이삭이 아닌 이스마엘을 원했다고 주장함). 아브라함은 하나님께 불순종하라고 유혹하는 사탄에게 돌을 던졌다고 한다. 무슬림들은 아브라함이 받았던 유혹을 기억하며 카바에서 수 킬로미터 떨어진 곳에서 사탄에게 돌을 던지는 의식을 치른 후 동물을 제물로 바친다(주로 양을 사용함). 이스마엘과 하갈은 카바 근처에 묻힌 것으로 전해진다. 이러한 이야기를 보면 무슬림들이 메카를 이슬람의 중심지로 보는 것이 조금도 놀랍지 않다. 이슬람 신앙에서는 무함마드 이외에도 다양한 성경적 인물이 메카 및 근방 지역과 연관이 있다.

'이슬람이해'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슬람의 뿌리  (0) 2007.09.03
아랍과 이슬람의 전통  (0) 2007.09.03
무슬림이 믿는 것과 믿지 않는 것  (0) 2007.09.03
무함마드가 첫 계시를 받은 곳  (0) 2007.09.03
posted by 30prayer